갑상선암을 자연치유로 이기자
link  관리자   2021-12-31

갑상선암의 발병 원인은 아직까지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유전적 요인과 방사선 노출을 위험인자로 볼 뿐이다.

자연치유 관점에서 예상할 수 있는 또 다른 요인은 제대로 섭생을 하지 않아서 생기는 소장의 이상이다.

를 쓴 고현아 음식치유사는 "소장에 문제가 생겨 몸에 열과 염증이 지속적으로 발생하면 갑상선 세포의 정보력이 상실되어 만성염증으로 발전되고 더 나아가 악성종양이나 돌연변이 세포로 변하게 된다"고 전했다.

장은 우리 몸 내 면역물질 생산의 70%를 담당한다. 장의 기능에 문제가 생기면 면역물질을 제대로 만들지 못해 염증이 생긴다.

장누수증후군과 같이 장 자체에 문제가 생기면 음식물 찌꺼기가 벌어진 장벽 틈을 통해 바로 혈액으로 들어가 혈액 내 염증을 일으키는 물질이 많아져 만성 염증이 된다.

이런 만성염증의 일부가 몸의 약한 곳에서 악성종양이 되기 때문에 장 문제로 인해 갑상선암이 생길 수 있는 것이다.

소장에 이상이 생긴 상태에선 열과 염증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갑상선 세포에 정보교란을 일으킨다. 그러면 세포분열 정보가 제대로 전달되지 않아 갑상선 세포는 정상 세포가 아닌 돌연변이 세포로 자라 결국 암세포가 된다. 이처럼 만성 염증은 암의 직간접적인 원인이 되기 때문에 그 위험성을 과소 평가해서는 안 된다.

흔한 만큼 5년 생존율(2013-2017년 기준) 또한 100.1%에 달한다.

발병률도 높지만 생존율도 1위로, 관리만 잘하면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다. 하지만 삶을 대하는 자세나 식생활 등 생활의 변화없이 건강한 몸을 기대하는 것은 욕심이다.















인산의학
글 한상헌
참고도서

















연관 키워드
기적, 발암, 환자, 샐러드, , 자궁경부암, 인산의학, 수육, 유방암, 까마중, 암게걸린사람들, 오이나물, 애호박, 암환자, 짚신나물, 차가버섯, 수면시간, 발암물질, 카라멜색소, 두부요리

Powered By 호가계부